로고

양천구, 2년 연속 서울시 풍수해 대책 평가 '우수기관' 선정

대한법률신문사 | 기사입력 2024/01/11 [09:25]

양천구, 2년 연속 서울시 풍수해 대책 평가 '우수기관' 선정

대한법률신문사 | 입력 : 2024/01/11 [09:25]

양천구, 2년 연속 서울시 풍수해 대책 평가 '우수기관' 선정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서울시가 주관하는 '2023년 여름철 풍수해 대책 평가'에서 재난상황관리 능력을 인정받아 2년 연속 우수기관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해 5월부터 10월까지 여름철 재해대책기간 동안 풍수해 대처 능력을 종합 심사한 것으로, 구는 체계적인 재난 사전대비 및 발 빠른 상황 대응을 통해 구민 안전 확보에 주력한 점을 높이 평가받아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구는 장마철에 앞서 풍수해 총력대응을 위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축하고, ▲하수관로 준설·세정 및 개량 ▲빗물받이 22,629개소 준설 및 물청소 ▲빗물받이 725개 신설 및 개량 ▲물막이판 2,822m·역지변 728개·수중펌프 9대 침수방지시설 설치 ▲빗물펌프장, 안양천 시설물, 양수기 등 수방시설 사전점검 및 정비 등을 통해 체계적인 예방사업을 추진했다.

여름철 대책기간에는 연인원 2,669명이 총 34회 비상근무에 임했으며, 특히 인명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신속한 상황전파가 가능한 '침수 예·경보제'를 새로 시행했다. 또한, 침수취약가구 돌봄 서비스 운영방식을 개선해 공무원, 통·반장, 인근 주민 등 130여 명으로 구성된 '동행 파트너' 제도를 도입, 반지하 거주 구민 등 침수에 취약한 180가구를 전담 관리했다.

뿐만 아니라 국내 유일의 대심도 빗물배수터널인 신월빗물저류배수시설의 효율적인 운영을 통해 총 62,000㎥ 규모의 빗물을 저류하며 시간당 70∼80㎜의 강우량에도 침수 피해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아울러 태풍, 호우 등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구민을 폭넓게 지원하기 위해 재해취약지역, 반지하에 거주하는 경제 취약계층 등을 대상으로 풍수해보험 가입을 독려해 전년 대비 112% 증가한 820명의 가입자를 확보한 점 등 전방위적인 재난대응 역량을 인정받아 2022년에 이어 2년 연속 우수기관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구민 안전을 위해 밤낮없이 헌신해준 직원 모두의 노력이 있었기에 2년 연속 여름철 풍수해 대책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며 '안전한 도시 양천'의 저력을 입증할 수 있었다"면서 "2024년에도 언제나 구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철저한 사전대비를 통해 재난·재해로부터 구민을 지킬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편집자주 : 이 보도자료는 연합뉴스 기사가 아니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연합뉴스가 원문 그대로 서비스하는 것입니다. 연합뉴스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주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끝)

출처 : 양천구청 보도자료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 양천구, 15년 만에 종량제봉투 디자인 확 바꾼다…쉽고 편리하게
  • 양천구, 2년 연속 서울시 풍수해 대책 평가 '우수기관' 선정
  • 양천구, '경단녀 원스톱 취업지원 프로그램' 운영
  • '길막 이제 그만' 양천구, 전동킥보드 전용 주차장 조성
  • 양천구립합창단의 새로운 도전 '합창뮤지컬' 선보인다
  • 양천구, 지역사회에 이어진 훈훈한 한가위 나눔 행렬
  • 양천구 목동깨비시장, 소상공인 안심디자인 공모사업 선정
  • 양천구, 식품제조가공업 및 즉석판매제조가공업 지도·점검 실시
  • 주간베스트 TOP10